메뉴 건너띄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왼쪽메뉴 바로가기 메인 본문 바로가기

진천상공회의소

업계동향

공지사항 상세보기
제목 진주안료 강소기업 씨큐브㈜ 신성장 동력은 판상 알루미나
작성자 이현승 작성일 2019.08.02
조회수 28

우리 중소기업이 세계 두 번째로 판상 알루미나 기질 진주광택() 안료를 양산한다. 20톤 규모 양산 체계를 갖췄다. 알루미나 펄은 펄 안료 중 채도와 광택이 가장 뛰어난 고부가 제품이다. 그동안 독일 머크가 독점해왔다.

씨큐브(대표 장길완)는 최근 판상 알루미나 펄 양산 설비를 월 20톤 규모로 증설했다고 2일 밝혔다. 기존 5톤보다 약 네 배 늘어난 양산 설비 시운전을 시작했다. 완전 가동하면 20~30억원 매출을 올릴 수 있는 규모다.

펄 안료는 사용되는 기질 종류에 따라 글라스, 천연운모, 합성운모 펄로 나뉜다. 판상 알루미나 펄은 알루미나를 기질로 사용하는 펄 안료다. 판상 알루미나 가장자리에 각종 화합물을 나노단위로 가수분해 성장시켜 만든다. 다른 기질 펄보다 채도와 광택이 월등하다. 가격은 합성운모 펄보다 세배가량 비싸다.

알루미나 펄 안료의 핵심 제조 기술은 판상 알루미나 기질을 확보하는 것이다. 유리, 천연운모, 합성운모 같은 기질 재료는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다. 반면에 알루미나 기질은 시판되지 않는다. 무기재료를 판상 기질로 가공하는 기술을 자체 개발해야 한다. 지금까지 독일 머크만 이 기술을 확보해 시장을 독점했다.

씨큐브는 10년 이상 연구개발(R&D)로 기술 확보에 성공했다. 세계 두 번째 양산 제품인 만큼 회사 신성장 동력으로 키울 방침이다. 이번 설비 증설도 고객사 신뢰 확보 차원이다. 품질, 가격과 함께 안정적 공급 능력을 내세울 계획이다. 판상 알루미나 기질 자체를 판매하는 사업도 검토한다.

 

이전글, 다음글
㈜주원산오리, 농가협의회 새 수장에 박노정 씨
진주안료 강소기업 씨큐브㈜ 신성장 동력은 판상 알루미나
대원제약㈜-충북대병원, 신약개발 임상연구 상호 협력 MOU체결

진천상공회의소

(우)27832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 상산로 10-4 (읍내리) 와이앰빌딩 6층

Copyright (c) 2017 jincci, All Right Reserved.